안드로이드, 독일 모바일 통신시장 지배

독일 모바일 시장도 우리나라와 마찬가지로 안드로이드 계열이 절대적인 우세를 보이고 있는 실정이다. 다만 우리나라와 다른점은 다수의 업체가 다양한 모델을 선보이고 있는 반면 국내에서는 S전자의 독주, L전자가 추격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어서 소비자의 선택이 상당히 제한적이라고 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독일 모바일 통신시장 지배” 더보기

비싸도 너무 비싼 애플 프리미엄 – 소비자, 그래도 애플이 좋아

현지시간 2일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WWDC에서 애플은 모바일-데스크톱-클라우드의 편리한 연동에 중점을 둔 새 운영체제(OS)들과 클라우드 저장 서비스, 그리고 개발자들을 위한 새 프로그래밍 언어 등을 전세계 언론의 관심을 집중 시키면서 일제히 발표했다. 

“비싸도 너무 비싼 애플 프리미엄 – 소비자, 그래도 애플이 좋아” 더보기

윈도우폰의 진격 – 애플 iOS를 넘어서다

최근 국내 언론의 보도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스마트기기 전략이 스마트폰에서 태블릿으로 방점이 옮겨가고 있는 것 같다. 이는 안드로이드 계열의 맹주로서 독보적인 위치에 있는 삼성이지만 전반적인 안드로이드 계열의 하락세에 발 빠르게 대처하려는 전략일지도 모른다. 그렇다면 그 틈을 누가 노리고 있을까? “윈도우폰의 진격 – 애플 iOS를 넘어서다” 더보기

아이패드, 일 평균 이용 시간에서 안드로이드에게 승리

최근 노키아가 아부다비에서 새로운 스마트폰을 선 보이면서 노키아 최초의 10인치 태블릿도 선 보였다.  그런데 좀 늦은감이 드는것은 어쩔 수 없는 것 같다. 이미 태블릿 시장은 거의 애플과 안드로이드 진영으로 양분되어 있으니깐. 그런데 두 태블릿 중 어느 제품이 소비자들의 손에 더 오래 머물러 있을까? “아이패드, 일 평균 이용 시간에서 안드로이드에게 승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