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2018년도 부활절에 독일 사람들은?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은 구성원을 갖고 있는 종교는 기독교라고 한다. 지금은 그 의미와 존재가 많이 퇴색하기도 했다. 또한 기독교 문화가 건전하게 뿌리 내리지 못해서 인지 몰라도 부활절은 그냥 조금 독특한 종교기념일 정도로만 여기고 있는 분위기이다.  [독일] 2018년도 부활절에 독일 사람들은? 더보기

[독일] 부활절과 달걀을 대하는 독일 사람들의 자세

통계적으로 적어도 우리나라 사람들의 절반 이상은 구교 혹은 신교를 믿는다고 한다. 또한 종교집단도 거대한 세력으로 정치, 사회, 문화에 영향력을 끼치려고 한다. 그러나 유감스럽게도 선한 영향은 끼치지 못하고 있다. 집단 이기주의에 취해 있는 곳 중 하나가 종교집단이기 때문이며 이것이 우리 종교이라서 그렇다고들 한다.  [독일] 부활절과 달걀을 대하는 독일 사람들의 자세 더보기

부활절, 토끼와 니콜라우스가 싸우면 누가 이길까?

앙겔라 메르켈 총리는 남편과 함께 이미 부활절 휴가를 떠났다고 한다, 우크라이나 문제로 한참 시끄러운 이 때에. 수 많은 독일 학교들이 이번 주 금요일 쯤 적어도 1주일 이상 부활절 방학에 들어간다.  부활절, 토끼와 니콜라우스가 싸우면 누가 이길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