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독일 주방을 책임지는 주방가전/용품 업체 Top10

얼마전 국내 언론에 출신도 알 수 없는 혹은 해당국가 주민들도 잘 모르는 브랜드가 국내에 유입되어 ‘명품’ 취급을 받고 있었다는 소식이 실린적이 있었다. 독일의 일부 브랜드도 한국으로 수입되면서 ‘명품’으로 둔갑되는 사례를 여러번 목격한 적이 있었다. 과연 우리나라 소비자들은 ‘명품’에 목 말라 있는 것인가 아니면 ‘허영심’에 굶주리고 있는걸까? “[독일] 독일 주방을 책임지는 주방가전/용품 업체 Top10” 더보기

[독일] 독일 직장인들의 급여만족도가 가장 만족스러운 도시는?

조선업종이 활황이던 시기에는 조선소가 몰려 있는 경남의 대도시들의 급여 수준이 가장 높았다고 한다. 그러나 호경기도 지나가고 이젠 찬바람만 부는 도시가 되었지만. 독일도 조선업은 사양산업이지만 그렇다고 해서 조선소가 몰려 있는 동네까지 불만족스러운 것은 아니다.  “[독일] 독일 직장인들의 급여만족도가 가장 만족스러운 도시는?” 더보기

[독일] 단순 노동자들이 보는 인더스트리4.0의 미래는?

현 국내 시국에서 직장인을 포함한 일반 노동자들이 현장에 모여 자기 목소리를 내지 못하는 것은 짜여진 플레임에 갖혀 현업에만 신경쓰게 만드는 것이 원인이라고 얘기하는 사람들도 있다. 우리나라는 공업화3.0을 외치고 있을 때 다른 선진국들은 첨단 사회 건설을 부르짖고 있다.  “[독일] 단순 노동자들이 보는 인더스트리4.0의 미래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