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IT 스타트업 기업의 천국 베를린, 무임승차에서도 천국?

독일 재통일 후 동서독 지역이 빠르게 변모하고 있는 독일의 수도 베를린. 독일의 공사장이라는 별명까지 붙어 있는 베를린, 많은 IT 스타트업 기업과 외국계 IT 기업이 유럽 본부들이 많이 모여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독일] IT 스타트업 기업의 천국 베를린, 무임승차에서도 천국?” 더보기

[독일] 월급만으로 독일 대도시에서 내 집을 장만 하려면?

옛날 이야기이지만 대한민국에서 월급만으로 내 집을 장만하려면 통상 9.4년(2008. 12월 국민은행 통계)이 걸린다. 게다가 서울에서 아파트를 장만하는 데 걸리는 기간은 17.8년이라고 한다. 신혼의 단꿈을 꾸는 사회초년생 부부가 아파트 한 채를 마련하기 위해서는 꼬박 10년에서 20년이란 긴 세월을 투자해야 하는 것이다. “[독일] 월급만으로 독일 대도시에서 내 집을 장만 하려면?” 더보기

[독일] 독일 직장인들의 급여만족도가 가장 만족스러운 도시는?

조선업종이 활황이던 시기에는 조선소가 몰려 있는 경남의 대도시들의 급여 수준이 가장 높았다고 한다. 그러나 호경기도 지나가고 이젠 찬바람만 부는 도시가 되었지만. 독일도 조선업은 사양산업이지만 그렇다고 해서 조선소가 몰려 있는 동네까지 불만족스러운 것은 아니다.  “[독일] 독일 직장인들의 급여만족도가 가장 만족스러운 도시는?” 더보기

[독일] 독일에 부는 대도시화 바람 – 인구 100만 넘는 도시는 어디?

우리나라 인구는 대략 4천만이다. 이 중 절반 정도가 수도인 서울과 그 인근 수도권에 모여 살고 있다. 솔직히 우리나라에 인구 100만이 넘는 도시가 몇 개나 되는지 다 세어보지 않아서 모른다. 너무 흔하니깐… “[독일] 독일에 부는 대도시화 바람 – 인구 100만 넘는 도시는 어디?” 더보기

기업가치로 따져본 독일 부자동네 Top20

국내 주요기업의 본사들은 대부분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 몰려있다. 따라서 상장사 시가총액으로 잘 사는 동네를 메긴다면 아마 서울이 단연코 1위를 차지하는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을 것이다. 그렇다면 독일은 우리나라와 마찬가지로 수도인 베를린? “기업가치로 따져본 독일 부자동네 Top20”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