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독일 사람들은 부활절에 무얼 먹나?

우리나라에서 부활절이란 교회나 성당을 다니는 사람들에게만 의미 있는 날이다. 물론 교회나 성당에 다니는 사람이라고 이 날에 특별히 뭘 먹는다고 할 것은 없다, 기껏해야 남들보다 달걀을 많이 먹는다 라는 정도? 그러나 기독교 전통이 아직도 강하게 뿌리 박혀 있는 독일에서는 어떨까?  “[독일] 독일 사람들은 부활절에 무얼 먹나?” 더보기

[독일] 세입자로서 할 수 있는 것들과 하지 말아야 것들

우리나라 세입자들은 세입자로서의 권리와 의무를 걱정하기 앞서 혹시나 깡통전세가 되서 보증금을 다 날리지는 않을까? 하는 불안감에 떨어야 한다. 이는 대다수의 매물이 개인간의 거래로 이루어지기 때문에 임차인의 경제적 능력과 부채를 고려하지 않을 수 없게 만들기도 한다.  “[독일] 세입자로서 할 수 있는 것들과 하지 말아야 것들” 더보기

[독일] BW, 대학 수업료 도입 예정

방학 때면 학비와 생활비를 벌기 위해 아르바이트를 전전하는 대학생이 우리 주변에 적지 않을 것이다. 선거때 마다 정치꾼들은 반값 등록금, 등록금 면제를 외치며 학생들의 시선을 그리고 표를 끌어 모으기에 애쓰지만 선거가 끝나면 그것이 결귝 달콤한 립서비스란 걸 알아차리게 된다.  “[독일] BW, 대학 수업료 도입 예정” 더보기

[독일] 학생 용돈- 언제, 얼마나?

지금은 비록  코마 상태로 침대에 누워 있지만 한 때 엄청 잘 나가던 F1 황제 미카엘 슈마허가 자신의 4살 된 딸에게 한 달 용돈으로 2유로를 준다고 해서 독일 언론들이 앞다투어 보도한 적이 있었다. 매 주 1억 이상 버는 아빠의 수준에서 너무 적은 것 아니냐는 것이 대부분의 네티즌 의견 이었다.  “[독일] 학생 용돈- 언제, 얼마나?” 더보기

스위스 중앙은행 드디어 프랑화 신권 유통 시작

Am 6. April präsentiert die Nationalbank mit der Fünfzigernote die erste Stückelung der neuen Serie. 새로운 스위스 프랑 지폐가 지난 4월 6일 부터 유통되기 시작했다. 일단은 50프랑 지폐가 먼저 선을 보이고 순차적으로 다른 지폐도 선 보일 예정이다. 애초 스위스 중앙은행은 … 스위스 중앙은행 드디어 프랑화 신권 유통 시작 더보기